한줄뉴스

정선군, 태풍 “하이선”으로 중단했던 공영버스 운행 재개

편집국장 0 09.08 13:26

e763d3eaaa21f19b704119791adf9781_1599539046_1423.jpg 


정선군이 태풍 “하이선”으로 7일 오전부터 운행을 중단했던 공영버스를 운행을 재개했다.

 

군은 태풍 “마이삭”과 “하이선” 영향으로 인한 집중호우로 읍면 곳곳의 도로침수가 침수되면서 교통통제와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7일 오전 10시부터 운행을 중단했던 공영버스 운행을 8일 오전 8시부터 운행을 시작했다.

 

군에서는 태풍 하이선으로 인해 강풍과 많은 비가 내려 농촌지역의 특성상 도로와 교량이 침수되어 군민들의 소중한 생명과 안전을 위해 동강지역 노선 등 35개 노선에 대하여 운행을 임시 중단조치를 했다.

 

군은 제10호 태풍 하이선이 7일 오후 9시쯤 소멸되며 물이 빠진 도로에 대한 안전조치 등으로 통행이 가능한 20개 노선에 대하여 운행을 재개했다.

 

또한 군에서는 도로 유실 및 수해 부유물로 인한 안전사고가 유려되는 지역 등 15개 노선에 대해서는 군민들의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운행을 중단하고 있다.

 

아울러 군은 8일 오전 중으로 긴급 복구반을 투입해 도로 유실지역 응급 복구와 부유물 및 토사 제거 등 군민들이 안전하게 통행이 가능하도록 응급복구를 실시해 나머지 15개 노선에 대해서는 8일 오후부터 공영버스 운행을 재개할 계획이다.

 

군에서는 정선읍 삼익주유소 앞에서 적거리 구간을 비롯한 정선읍 가수리 유지마을, 신동읍 하미 및 연포 잠수교에 대해서는 교통을 통제하고 있다.

 

최승준 정선군수는 연인은 태풍으로 인한 피해를 입은 직에 대한 철저한 피해조사는 물론 신속한 응급복구에 만전을 기해 줄 것을 담당부서에 지시했으며, 태풍으로 인한 피해 지역에 대한 응급복구와 피해 최소화를 위해 적극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안용현​
 

Comments